2020년 10월 22일 (목)
전체메뉴

창원시, ‘대한민국 SNS대상’ 최우수상 수상

코로나 재난 상황 시민들에게 신속히 정보 전달
각종 지원정책 다양한 콘텐츠로 재생산해 시민 홍보

  • 기사입력 : 2020-10-16 18:22:55
  •   
  • 창원시가 7년 연속으로 대한민국 SNS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창원시는 (사)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후원하는 제10회 2020 대한민국 SNS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14년부터 올해까지 7년 연속이다.

    이 상은 지난 1년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운영에 두각을 보인 기업과 공공기관에 수여하며, 올해는 창원시가 기초자치단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 통계청과 광주광역시 등도 주요 수상기관에 이름을 올렸다.

    창원시가 지난 15일 '제10회 2020 대한민국 SNS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창원시 제공/
    창원시가 지난 15일 '제10회 2020 대한민국 SNS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창원시 제공/

    창원시는 올해 코로나19라는 대국민 재난 상황 속에서 시민에게 정보를 빠르게 전할 수 있는 SNS의 특징을 활용해 확진자 발생 현황과 동선 등을 알리고, 각종 지원정책을 다양한 콘텐츠로 재생산해 소식을 전했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시대 지자체 소셜미디어의 슬기로운 활용 사례로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실제 창원시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며 지난해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축제와 각종 행사가 취소, 축소되는 상황에서 유튜브 채널에 랜선 진해 벚꽃놀이, 비대면 콘서트 등의 콘텐츠를 소개했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힐링의 시간을 선물하고, 도시 이미지를 새롭게 브랜딩한 점 역시 호평을 받았다.

    정민호 공보관은 “코로나19로 비대면이 사회 흐름으로 자리 잡으며 시정 홍보 분야에서도 비대면 마케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창원시 공식 SNS 채널들이 그 가교 역할을 해나가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다양한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시민과 더 활발히 소통하고, 시정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민영 기자 mylee7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