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2월 25일 (일)
전체메뉴

산청군 기본형공익직불금 135억원 지급

  • 기사입력 : 2023-12-07 10:30:36
  •   
  • 산청군은 7일 2023년도 기본형공익직불금 135억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기본형공익직불금 지급 대상은 8948농가로 면적직불금은 4483농가(54억원), 소농직불금은 4465농가(81억원)다.

     특히 올해부터는 2017~2019년 중 1회 이상 종전의 직불금을 지급받은 실적이 없는 농지도 신청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신청면적이 대폭 증가해 지난해보다 1187농가, 384㏊, 10억 5500만원이 늘었다.

     올해로 시행 4년 차를 맞이한 기본형공익직불제는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 안정을 위해 마련됐다.

     일정 자격을 갖추고 준수사항을 이행하는 농업인에게 보조금을 지원하는 제도다.

     기본형공익직불제는 면적직불금과 소농직불금으로 운영되며 지급단가는 면적직불금은 경작면적이 넓을수록 낮은 단가를 적용해 지급한다.

     소농직불금은 경작면적 0.1㏊ 이상 0.5㏊ 이하로 가구당 120만원을 지급한다.

     이승화 산청군수는 "이번 공익직불금 지급이 잦은 재해로 생산비 상승에 따른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소득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4년도부터는 농업인 소득안정 강화를 위해 소농직불금 단가가 120만원에서 130만원으로 인상돼 더 많은 직불금이 농업인에게 지급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윤식 기자 kimys@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