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9일 (화)
전체메뉴

경남 코로나 신규 확진 3명 추가

김해 공인중개사·해외입국자 등
함양지역 검사자 1000명 넘어서

  • 기사입력 : 2020-09-16 08:14:47
  •   
  • 15일 경남지역에는 감염경로가 불확실한 공인중개사와 그의 가족, 해외입국자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이 발생했다.

    함양지역 관련 코로나19 검사자는 1000명을 넘어섰고,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관련 코로나19 검사자는 22명으로 늘었지만 다행히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경남도는 이날 김해 40대 여성(경남 273번)과 그의 가족인 10대 남성(경남 275번), 30대 키르키스스탄인 남성(경남 274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마산의료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273번 환자는 공인중개사로 지난 10~12일 김해시 안동에 있는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모델하우스 인근 이동식 부동산중개업소인 가가부동산에서 일했다.

    12일 증상이 나타나 14일 검사를 받았고 15일 확진됐는데, 감염경로는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파악된 접촉자는 가족과 모델하우스 관련자 11명, 동선노출자 12명 등 총 23명으로 이 중 1명(275번)이 양성이고, 나머지는 검사가 진행 중이다. 김해시는 이 모델하우스 일대를 일시폐쇄하고 방역했다.

    경남도는 지난 8월 중순부터 운영된 모델하우스 방문자 및 접촉자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재난문자를 통해 ‘10~12일 가가부동산 방문자는 가까운 보건소에 전화해 상담받으라’고 권고했다. 또 감염경로, 추가 접촉자와 동선노출자 확인을 위한 조사를 진행 중이다.

    경남 274번 환자는 지난 8월 29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고, 당시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다. 지난 11일 격리해제를 위한 검사에서 미결정(양성도 음성도 아닌 상태) 결과가 나와 재검사했고 15일 확진됐다. 자가격리 중이었기 때문에 별도의 동선이나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15일 오후 7시 현재 경남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272명이고 이 중 34명은 입원 중이며 238명은 완치퇴원했다.

    한편 택시운전기사인 경남 264번이 확진된 지난 11일 오후 이후부터 15일 오후 4시 기준 함양지역 코로나19 검사자는 접촉자 264명과 동선노출자 823명 등 총 1087명으로 늘었다. 이 중 양성은 5명(265·267·268·271·272번), 음성은 933명, 나머지 149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김희진 기자 likesky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