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 25일 (토)
전체메뉴

박재규 경남대총장 “남북, 어려울수록 소통해야”

13일 경남대·북한대학원대 초빙교수 연찬회서 강조

  • 기사입력 : 2020-01-14 10:58:49
  •   
  • 사진 왼쪽부터 안호영 북한대학원대학교 총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김선향 북한대학원대학교 이사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박재규 경남대 총장, 정세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이대순 경남대 이사장, 김덕룡 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황진하 전 국회의원./경남대학교 제공/
    사진 왼쪽부터 안호영 북한대학원대학교 총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김선향 북한대학원대학교 이사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박재규 경남대 총장, 정세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이대순 경남대 이사장, 김덕룡 전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황진하 전 국회의원./경남대학교 제공/

    박재규 경남대학교 총장은 13일 “어려울수록 소통하고, 소통을 통해 신뢰를 쌓는다면 남북관계와 북미관계 복원과 함께 한반도 비핵·평화에 속도를 낼 수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박 총장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소공동 조선호텔에서 경남대학교와 북한대학원대학교(총장 안호영) 공동 주최로 개최한 2020년 초빙교수 연찬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연찬회에는 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김덕룡 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이대순 경남대 이사장, 김선향 북한대학원대 이사장, 황진하 전 의원 등 경남대와 북한대학원대 초빙교수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박 총장의 사회로 진행된 연찬회에서 참석자들은 2019년 2월 하노이 제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북·미관계의 진행과 남북한 긴장 완화와 협력 방안을 논의했고, 같은해 12월에 개최된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 결정서에 드러난 새로운 노선의 의미와 평가를 비롯, 2020년 한반도 정세에 관해 토론을 벌였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기조연설을 통해 2019년부터 이어진 북·미관계의 교착상태에서 북한과 미국의 태도에 관해 설명하고, 북한의 노동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에서 강조된 자력갱생의 정책이 관광 및 여타 산업에 미칠 결과가 주목된다고 분석했으며, 북한 당·정·군의 인사 변동에서 세대교체가 이루어졌다고 평가했다. 이어 그는 “북·미관계의 교착상태에서 국제 사회와 공조하면서 남북관계의 개선을 이루는 일이 쉽지 않겠지만 각계의 의견을 수렴해 남북한 간 긴장 완화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일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혜정 중앙대 교수는 2020년의 북·미관계에 대해 미국의 중국 및 러시아와의 전략적 경쟁과 미국의 국내 정치에 따라 향방이 달라질 수 있다고 전망하면서 미국 대선의 과정과 결과에 주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북·미 핵협상의 교착, 미중 갈등, 한미동맹의 약화라는 한국 외교의 위기상황에서 동맹과 평화체제의 대립 구도 대신 한미동맹이 한반도 평화를 앞세워 안보, 평화체제, 비핵화를 균형적, 통합적으로 추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성렬 북한대학원대학교 초빙교수(국가안보전략연구원 자문연구위원)는 “북한의 심각한 경제 부진과 대북제재의 장기화 맥락에서 이를 타개하기 위한 북한의 행동을 예상할 수 있고, 이러한 행동이 2020년의 남북한 관계와 한반도 정세에 영향을 줄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현 정부의 대북 정책에서 경제, 군사 분야 쟁점에 주목하면서 경제 분야에서는 한미 공조의 틀에서 가능한 남북한 협력을 추진하는 방안과 남북한 관계의 돌파구를 먼저 마련하고 미국과 국제 사회의 양해와 협조를 얻는 방안이 충돌하고 있고, 군사 분야에서는 한미군사연습 전면연기 및 첨단 무기 도입 잠정중단으로 북미협상과 남북대화를 유도할지 아니면 전시작전통제권 환수를 위한 최소한의 한미군사연습을 실시함으로써 평화체제 구축에 유리한 위치를 차지할지 선택지가 상반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민영 기자 mylee7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