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20일 (일)
전체메뉴

[전국체전] 박태환, 자유형 400m에서도 金…대회 3관왕

이 종목 4연패…개인 통산 金 38개로 수영 최다 메달 기록 타이

  • 기사입력 : 2019-10-08 15:03:34
  •   
  • 박태환(인천시체육회)이 전국체육대회 수영 3관왕에 올랐다.

    박태환은 8일 경북 김천 실내스포츠수영장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남자 자유형 400m 결승에서 3분50초67로 가장 먼저 터치패드를 찍었다.

    3분55초41을 기록한 2위인 장상진(충북수영연맹)과 격차가 5초 가까이 날 정도로 압도적인 '독주'였다.

    8일 오전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100회 전국체육대회 남자 일반부 자유형 400m 결승에서 박태환이 1위를 차지한 후 밝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8일 오전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100회 전국체육대회 남자 일반부 자유형 400m 결승에서 박태환이 1위를 차지한 후 밝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2010년 광저우아시안게임에서 그가 작성한 한국 기록(3분41초53)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지난해 체전 금메달을 딸 당시의 기록(3분52초97)보다는 빨랐다.

    자유형 400m는 박태환의 주 종목이다. 그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이 종목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는 은메달을 따냈다.

    전국체전에서는 2016년부터 이 종목 3연패를 달성했다.

    8일 오전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100회 전국체육대회 남자 일반부 자유형 400m 결승에서 박태환이 역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8일 오전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100회 전국체육대회 남자 일반부 자유형 400m 결승에서 박태환이 역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앞서 계영 800m와 자유형 200m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건 그는 출전한 3경기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하며 대회 3관왕에 올랐다.

    박태환의 역대 전국체전 금메달은 38개로 늘었다.

    이보은 전 강원도청 감독이 보유한 체전 수영종목 최다 금메달 기록(38개)과 타이다.

    아직 이번 대회 2경기를 남겨두고 있어 새로운 기록 달성도 충분히 가능한 상황이다.

    박태환에 이어 2위는 장상진이 차지했다. 3위는 이유연(한국체대·3분56초28)에게 돌아갔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