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0일 (목)
전체메뉴

장마 끝…본격 무더위

경남도내 해안지방 열대야 예상

  • 기사입력 : 2018-07-11 22:00:00
  •   
  •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경남에 연일 폭염이 내리쬐고 있다.

    11일 부산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경남은 내주 주말인 21일까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가운데 강한 일사의 영향으로 낮 최고기온이 31도 이상 오르는 날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메인이미지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도내 전역에 연일 폭염이 내리쬐고 있는 가운데 11일 오후 국내 최대 규모 물놀이 시설인 김해 롯데워터파크에서 피서객들이 물세례를 맞으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전강용 기자/

    장마전선이 기압계의 변동에 따라 남하하거나 다시 활성화될 가능성이 있지만, 경남을 비롯한 남부지방의 장마 종료일이 평년(1981~2010년) 7월 23~24일인 것을 볼 때 사실상 장마가 끝난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따라 낮 동안 뜨겁게 데워진 지표면이 식지 않고 밤까지 영향을 미치면서 열대야 현상도 관측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주 경남에서도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박기원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박기원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