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  |   facebook  |   twitter  |   newsstand  |   PDF신문
2017년 11월 20일 (월)
전체메뉴

한국 남성 흡연율 여전히 높네

지난해 39%로 OECD 회원국 중 최상위

  • 기사입력 : 2017-11-13 07:00:00
  •   
  • 메인이미지


    한국 남성의 흡연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여전히 최상위 수준인 것으로 파악됐다.

    최근 통계청이 발간한 국제통계연감에 따르면 19세 이상 한국 남성의 작년 흡연율은 39.1%였다. 2012년 44.9%. 2014년 43.3%와 비교하면 점차 흡연율이 낮아지는 추세지만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다른 회원국과 비교하면 선두권으로 추정된다.

    OECD 통계에 따르면 15세 이상 한국 남성의 2015년 흡연율은 31%로 같은 해 흡연율을 파악한 15개 국가 가운데 가장 높았다. 당시 조사에서는 일본이 30%로 2위였고 이탈리아가 25%로 3위였다. 2014년 기준으로 보면 한국은 15세 이상 남성의 36.6%가 흡연하는 것으로 조사돼 41.8%를 기록한 터키에 이어 통계 발표 대상인 29개 국가 중 2위였다.


    당시 조사에서 주요 선진국은 미국 14.0%, 영국 20.0%, 프랑스 25.8%, 캐나다 16.3%를 기록해 한국보다 훨씬 낮았다. 2006~2013년 기준 조사에서 15세 이상 한국 남성의 흡연율이 OECD 다른 회원국보다 낮았던 적은 없다.연합뉴스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